GG holdem logo

돌아온 포커 스타: 9년 만에 WSOP에 복귀한 저스틴 “BoostedJ” 스미스

포커계의 전설, 저스틴 스미스의 귀환

저스틴 “BoostedJ” 스미스는 2000년대 후반 온라인과 라이브 포커 세계에서 주목받던 젊은 유망주였습니다. 21세의 나이에 포커에서 밝은 미래를 예고하며 포커계를 떠들썩하게 했던 그는, 갑자기 사라진 후 9년 만에 WSOP 무대에 돌아왔습니다. 2024년 6월 26일, 그는 이벤트 #66: $10,000 Pot-Limit Omaha Championship에 참가하며 다시 한번 포커 세계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그 동안 그는 무엇을 했나?

스미스는 마지막으로 WSOP에서 상금을 획득한 것이 2013년이었습니다. 그는 포커에서 멀어진 이유를 설명하며 “매우 지쳐 있었고, 아주 긴 휴식을 취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스미스는 최근 몇 년 동안 포커와는 거리가 멀었지만, 그의 삶은 결코 조용하지 않았습니다.

그는 “포커 이후로 주로 영화와 TV 프로그램을 제작하고, 음악 사업에도 참여해 왔습니다”라고 밝혔습니다. 스미스는 고(故) 도일 브런슨(Doyle Brunson)에 대한 전기 영화를 제작할 예정이며, 현재 영화의 출연 배우를 찾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포커로의 복귀

수년 만에 포커 테이블에 앉은 스미스는 여전히 차분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그는 “오늘날의 포커는 어떤 모습일지 궁금합니다. 여기에 있는 사람들의 대부분을 알지 못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과거의 포커 세계와 현재의 변화를 비교하며, 특히 암호화폐의 등장이 포커 경제에 미친 영향을 언급했습니다.

스미스는 15년 전 포커 붐 시기에 세계 최대의 캐시 게임에서 활약했습니다. 그는 “Poker After Dark” 같은 쇼에 여러 번 출연했으며, 토너먼트에서도 220만 달러 이상의 상금을 획득한 경력이 있습니다. 그는 과거에 대한 기억을 떠올리며, 텔레비전에 나오지 않았던 큰 캐시 게임과 그 당시의 미친 순간들을 회상했습니다.

그는 “대부분의 기억은 TV에 나오지 않았던 큰 캐시 게임들입니다. 그 당시 온라인에서 긴 시간 동안 미친듯이 게임을 했던 기억이 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스미스는 그의 포커 경력을 작은 금액의 캐시 게임에서 시작해 Full Tilt Poker와 PokerStars 같은 사이트에서 하이 스테이크 게임까지 발전시켰습니다.

미래의 계획

스미스는 이번 여름 WSOP에서 몇 가지 다른 이벤트에도 참가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첫 WSOP 브레이슬릿을 목표로 다시 한번 포커 세계에 도전장을 내밀었습니다.

저스틴 “BoostedJ” 스미스의 복귀는 많은 포커 팬들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으며, 그의 여정이 어떻게 펼쳐질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습니다.

Facebook
WhatsApp
Twitter
LinkedIn
Pinterest

Hold'em site Hold'em information

Scroll to Top